까칠한시선/음악2015.08.28 07:30


가을이 오면, 지난 봄에 못다이룬 올림픽파크에 가자!!!

2014년 9월 21일, 음악 카테고리를 만들고, 그 시작으로 어떤 노래를 할까 한참동안 고민했었다. 그러다 문뜩 지금 가을이지, 가을이니깐 가을노래, 가을 노래하면 바로 이 사람이지. 나에게 있어, 가을남자같은, 사람 Sting이다. 가수가 정해졌으니, 이제는 노래를 고민할 차례. 그러나 고민할 필요가 없을 정도로, 스팅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노래는 Shape Of My Heart다. 


모든 고민이 끝이 났으니, 유투브에서 관련 영상을 찾고, 백업파일에서 가을 이미지를 찾았다. 이제는 글을 쓸 차례. 좋아하는 가수에, 좋아하던 노래이다 보니, 글이 술술 나온다(예전 글을 다시 보니, 글보다는 사진이 훨씬 많았네^^). 작년 가을에는 스팅을 가을의 전령사로 표현했었다. 올해는 가을남자다.


▶▶ 가을 전령사 & 가을남자 Sting의 Shape Of My Heart가 듣고 싶다면 - http://onion02.tistory.com/346


계절의 변화는 대체적으로 서서히 느껴진다. 봄이구나 싶으면 여름이 오고, 여름이구나 싶으면, 가을이 온다. 그런데 올해는 마침점을 제대로 찍은 듯 싶다. 태풍으로 인해, 8월 24일은 여름의 끝, 8월 25일은 완전 짧은 간절기, 그리고 8월 25일은 가을의 시작이다. 가을이 왔다는 건, 스팅 노래를 들어야 한다는 의미다. 올해 가을은 작년과 다른 모습으로 다가왔으면 좋겠다. 멋진 일들이, 맛난 일들이 많이 생겼으면 좋겠다.



(출처 - 구글검색)

『스팅(Sting, CBE, 1951년 10월 2일~)은 영국의 싱어송라이터, 배우, 사회운동가이다. 1977년부터 그룹 더 폴리스(The Police)의 멤버로서 명성을 얻었으며, 1984년에 솔로 데뷔, 현재까지 정규앨범을 발매하며 활동하고 있는 스팅은 Englishman in New York 등 여러 편의 광고 및 영화에 사용된 수많은 히트곡들을 통하여 한국에도 많은 팬을 가지고 있다. 2002년 작곡가 명예의 전당(Songwriters Hall of Fame)에 올랐다.(출처 - 위키백과)』


Englishman In New York 가사를 집중해서 들어보면, 영화 킹스맨 명대사(매너가 사람을 만든다) 나온다. 혹시 킹스맨 작가도 스팅을 좋아하는구나.





Englishman In New York - Sting


I don't drink coffee I take tea my dear

I like my toast done on one side

And you can hear it in my accent when I talk

I'm an Englishman in New York

난 안 마셔요, 커피는, 차를 마시죠, 내 사랑

난 좋아요, 내 토스트는 한쪽면만 구운 게

그리고 당신, 알아챌 거 에요, 내 악센트에서, 나 말할 때

내가 영국인인 걸, 뉴욕 사는



See me walking down Fifth Avenue

A walking cane here at my side

I take it everywhere I walk

I'm an Englishman in New York

보이나요, 나 걷고 있는 게, 5번가 따라

지팡이 하나, 여기 내 곁에 있고

난 가져가죠, 그걸 어디든 나 걸어다니는 곳엔

난 영국인이거든요, 뉴욕 사는



I'm an alien I'm a legal alien

I'm an Englishman in New York

I'm an alien I'm a legal alien

I'm an Englishman in New York

난 이방인이에요, 적법체류 이방인

난 영국인이죠, 뉴욕 사는

난 별종이에요, 적법체류 별종

난 영국인이죠, 뉴욕 사는


If Manners maketh man as someone said

Then he's the hero of the day

It takes a man to suffer ignorance and smile

Be yourself no matter what they say

만일 예의범절이 사람을 만드는 거라면 누가 말한 것처럼

그렇담, 그가 오늘날의 영웅인거죠

그건 요구해요, 한 남자가 시달려야 하는 걸, 무시와 비웃음을

자신에게 충실해요, 아무리 뭐라 그들이 말하든


I'm an alien I'm a legal alien

I'm an Englishman in New York

I'm an alien I'm a legal alien

I'm an Englishman in New York

난 이방인이에요, 적법체류 이방인

난 영국인이죠, 뉴욕 사는

난 별종이에요, 적법체류 별종

난 영국인이죠, 뉴욕 사는


Modesty, propriety can lead to notoriety

You could end up as the only one

Gentleness, sobriety are rare in this society

At night a candle's brighter than the sun

겸손, 예절이 이끌 수 있어요, 악평으로

당신이 될 수 있을 거 에요, 결국엔 그 유일한 사람이

점잖음, 냉철함은 귀하거든요, 이 사회에선

밤엔 촛불 하나가 더 밝죠, 태양보다도



Takes more than combat gear to make a man

Takes more than a license for a gun

Confront your enemies, avoid them when you can

A gentleman will walk but never run

요구하죠, 완전군장 그 이상을, 남자가 되려면

요구하죠, 총 소지 허가증 그 이상을

당당히 맞서되 적들과, 피해요 그들을, 할 수 있을 땐

신사는 걷는 거 에요, 절대 뛰어 달아나지 않아요



If Manners maketh man as someone said

Then he's the hero of the day

It takes a man to suffer ignorance and smile

Be yourself no matter what they say

Be yourself no matter what they say

Be yourself no matter what they say

Be yourself no matter what they say

만일 예의범절이 사람을 만드는 거라면 누가 말한 것처럼

그렇담, 그가 오늘날의 영웅인거죠

그건 요구해요, 한 남자가 시달려야 하는 걸, 무시와 비웃음을

자신에게 충실해요, 아무리 뭐라 그들이 말하든

자신에게 충실해요, 아무리 뭐라 그들이 말하든

자신에게 충실해요, 아무리 뭐라 그들이 말하든

자신에게 충실해요, 아무리 뭐라 그들이 말하든


I'm an alien I'm a legal alien

I'm an Englishman in New York

I'm an alien I'm a legal alien

I'm an Englishman in New York

난 이방인이에요, 적법체류 이방인

난 영국인이죠, 뉴욕 사는

난 별종이에요, 적법체류 별종

난 영국인이죠, 뉴욕 사는


Be yourself no matter what they say

자신에게 충실해요, 아무리 뭐라 그들이 말하든


까칠양파와 페이스북 친구하기!!

까칠양파와 카카오 스토리채널 친구하기!!

신고

Posted by 까칠양파

티스토리 툴바